천주교 마산교구, 코로나19 확산방지 특별성금 전달

김용신 국장 | 기사입력 2020/03/11 [16:52]

천주교 마산교구, 코로나19 확산방지 특별성금 전달

김용신 국장 | 입력 : 2020/03/11 [16:52]

 

천주교 마산교구(총대리신부 최봉원)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특별성금 2천만 원을 11일 경상남도에 기탁했다.

 

기탁된 성금은 도내 취약계층과 의료진 등에게 방역물품(마스크, 손소독제 등)을 지원하는 비용으로 쓰일 계획이다.

 

천주교 마산교구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가 하루빨리 안정되길 기도한다”며 “힘든 상황을 겪고 있는 도민에게 조금이나 보탬이 되고 필요한 곳에 잘 사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경수 도지사는 “마스크 등 방역물품이 부족한 상황에서 종교단체의 귀한 선물에 대해 감사드린다”면서 “종교단체의 선한 영향력이 전파돼 도민들이 희망을 가지고 함께 어려움을 이겨내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