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실직청년 희망지원금 지급 개시

최성룡기자 | 기사입력 2020/05/19 [21:50]

코로나19 실직청년 희망지원금 지급 개시

최성룡기자 | 입력 : 2020/05/19 [21:50]

코로나19 청년희망지원금 100만원이 5월 18일부터 첫 지급된다.

 

경상남도는 코로나19로 일자리를 잃은 청년들에게 지원하는 청년희망지원금의 1차 선정자 1,558명을 확정했다. 심사결과는 도 지역주도형일자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도는 지난 4월 8일부터 5월 8일까지 1,716명의 신청자를 모집했으며, ‘근무기간, 실직요건, 중복사업 참여 여부’ 등의 자격요건을 심사해 1,558명의 대상자를 확정했다. 신청자 중 154명은 타 사업 참여, 재취업, 서류 미비 등의 사유로 미선정 됐다.

 

선정자는 5월 18일부터 신분증을 소지하고 해당 시군 일자리부서로 방문하면, 기프트카드로 지원금을 수령할 수 있다.

 

지급받은 기프트카드는 우선 기명화 등록을 해야 사용이 가능하다. 본인이 수령했을 경우에는 가까운 농협 또는 경남은행을 방문하거나 인터넷으로 등록을 할 수 있으며, 대리 수령인 경우에는 인터넷 등록만 가능하다.

 

기명화 등록이 완료된 기프트 카드는 도내 편의점, 시장, 카페, 슈퍼마켓, 정육점, 중소형마트 등에서 사용할 수 있고, 대형마트와 백화점, 온라인 쇼핑몰, 유흥업소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또한 매월 50만 원씩 지원되기 때문에 2차 지급일인 6월 22일 전까지는 1차 지급액 50만원을 전액 소진해야 하고, 2차 지원금 또한 9월 30일까지 다 쓰지 않으면 잔액이 해당 지자체로 환수되니 잊지 말고 사용해야 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